2022.09.21 (수)

  • 맑음동두천 9.1℃
  • 맑음강릉 12.6℃
  • 맑음서울 13.3℃
  • 맑음대전 13.7℃
  • 구름많음대구 13.2℃
  • 구름많음울산 13.4℃
  • 맑음광주 16.0℃
  • 맑음부산 16.4℃
  • 맑음고창 12.4℃
  • 구름많음제주 20.4℃
  • 맑음강화 9.8℃
  • 맑음보은 9.5℃
  • 맑음금산 10.8℃
  • 맑음강진군 17.4℃
  • 맑음경주시 11.2℃
  • 맑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The건강샘터

탈모, 발모에 획기적인 제품 젠셀 이야기 

머리를 감기만 해도 흰머리 염색이 가능하다는 모 샴푸를 둘러싼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당국이 광고 제동에 이어 샴푸의 원료 사용을 금지하는 ‘화장품 안전기준 등에 관한 규정’ 개정안을 예고해 소비자들의 불안이 커지고 있다는 소식이다. 

 

세계 최초의 염색 효과 샴푸로 알려진 이 샴푸는 사과의 갈변 현상을 활용한 것으로, 기존 샴푸에 폴리페놀 성분을 넣었다. 머리에 샴푸를 묻히면 폴리페놀 성분이 머리카락 표면에 붙어 갈변 현상을 일으키는데, 이때 THB가 폴리페놀을 결합시켜 갈변 현상을 돕는 촉매제 역할을 한다는 것이 제조사의 주장이다.

 

 

하지만 피부과 의사 등 일부 전문가들이 알레르기를 유발할 가능성이 있는 THB에 대해 우려를 제기했고, 머리카락에 이은 손톱갈변과 습진 등의 부작용을 호소하는 소비자들도 나왔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2,4-트리하이드록시벤젠(THB) 등을 화장품에 쓸 수 없는 원료 금지 품목으로 추가하는 개정안을 지난 27일 행정예고하고 내년 1월17일까지 의견을 받기로 했다. 이견이 없으면 행정 예고 후 6개월 후부터 상품 판매가 금지된다.

 

기본에 충실한 건강허브↓↓↓

 

그러나 머리털이 있으니까  염색도 하고 모양도 내는 것,  아예 처음부터 머리털이 없거나 처음에는 풍성하던 머리털이 자꾸 빠지는 탈모인들의 사정은 어떨까?  또 가발 신세를 지고있는 사람들의 헛헛한 심정을 이해할만하다.

 

시중에는 탈모 발모에 특효라는 갖가지 제품들이 끊임없이 팔리고 있지만 거의가 일시적이거나 한정적인 효과에 그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오랜동안 발모를 연구하여 일단 털이 있다가 빠진 자리에는 반드시 다시 나게 할 수 있다고 장담하는 여성박사가 있다. 

 

지금으로부터 14년 전 2008년 4월8일자 중앙일보는 다음과 같은 기사를 실었다. 

 

과학은 모발도 자라게 한다


반세기 전 즈음부터 모발은 피부의 일부로, 또 신체의 귀중한 부분으로 인식되기 시작했다. 그러나 약 30여 년간의 지속적인 연구에도 불구하고, 탈모로 고민하는 사람은 여전히 존재하고 있다. 탈모의 근본적인 원인을 연구해온 '주식회사젠셀'은 한방의학에 근거한 천연 발모제를 내놓아 눈길을 끌고 있다.

 

대구 테크노파크의 한방산업지원센터에 입주해 연구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젠셀은 16년간의 오랜 연구와 실험 끝에 모근이 없어도 머리가 나는 천연물질을 만드는 데 성공했다. 

 

두피에서 퇴화된 모낭세포를 부활시켜주는 방식은 솜털이 조금 올라오다 말거나 탈모방지 현상을 유지하기만 하는 단계를 획기적으로 넘어서게 했다.

 

 

즉, 모유두나 모근의 활동을 강화해 세포재생을 돕고 세포분열을 활발하게 함으로써 모발의 성장을 촉진시키는 원리인 것이다. 또한 순수 천연 약초에 서 추출한 100%천연 순수생약제와 유기농산물로 만들어 인체에 안전하고 거부감을 없앴다고 한다.. 따라서 탈모샴푸, 헤어토닉, 헤어오일 외에 환약(바이오셀)의 경우에도 위장에 무리가 가지 않는다.

 

기본에 충실한 건강허브↓↓↓

 

비듬, 뾰루지, 염증, 가려움증, 건성, 지루성, 홍반 등의 문제성 두피가 탈모의 원인인 경우도 쉽게 두피를 개선하여 정상두피를 만들어 주고, 스트레스성 원형탈모나 대머리에도 효과적이다(종양, 폐결핵, 매독, 갑상선, 흉터가 있는 경우는 예외)

 

주식회사 젠셀은 임상실험 자료를 입증 받아 「국소도포제 및 환약으로 된 발모제의 제조방법」으로 특허를 획득해 사업화했고, 그 기술성을 인정받아 중소기업청으로부터 기술혁신형중소기업 INNO-BIZ 확인도 받았다. 또한 산업자원부가 후원하고 특허청이 주최한 2004 발명대회에서 업계 최초로 「발명 대상」을 수상했다.

 

제품으로는 탈모샴푸, 헤어토닉, 헤어오일 그리고 환약인 바이오셀이 있다. 이러한 결과를 심도있게 연구하기 위해서 대구 테크노파크 한방산업지원센터에 입주했다. 

 

그후, 지금까지 꾸준히 사업을 지속해 온 '주식회사젠셀'은 그동안의 오프라인 판매와 더불어 온라인판매로 더많은 소비자들을 만나기 위한 준비를 갖추었다. 

 

내 머리카락 발모 가능성이 궁금하다   더알아보기  ☞


있다 사라진 머리카락은 다시 풍성해질 수 있다. 더알아보기 ☞

 


'주식회사젠셀' 김무영 대표이사의 화려한 이력이 눈길을 끈다. 

 

1993 탈모, 발모 연구 시작
2000 대구한의대 대학원 생명공학 전공
2001 발모제 특허 출원
2002 대구한의대 석사학위 논문
2003 탈모방지 한국식품과학회 발표
2003 탈모방지 대한본초학회지 발표
2004 저서 모발관리학 발간
2005 특허청 주최 발명대상 수상
2005 저서 미용용어집 발간
2000 서라벌대 피부미용학 겸임교수
2002 경주대 사회교육 탈모 강사
2003 이화여대 미용 최고경영자 강사
2005 한국 여상발명협회 경북지회장
2009 동국대 강사 (신소재 나노학과)
2011 대한 미용학회 경주지회 회장
2012 소상공인 비법전수 컨설턴트
2018 대구한의대 화장품약리학 박사

 

김무영 박사가 탈모 연구에 뛰어든 계기로, 1990년대 경주에서 토탈뷰티샵을 운영하면서 단골고객들의 탈모에 대한 고민을 직접 확인하면서부터다. 말할 수 없는 고민을 안고 사는 그들에게 무언가 도움이 되어 주어야 겠다는 결심을 하게 되었다고 한다. 

 

그후 끊임없는 실험과 실패를 거듭하면서 지금의 발모 명품을 일구어 냈다. 지금까지 지구촌 그 누구도 해결하지 못한 탈모, 그리고 99% 발모를 자신하는 '장발짱' 제품에 대한 자부심을 가지고 있다. 

 

내 머리카락 발모 가능성이 궁금하다   더알아보기  ☞


있다 사라진 머리카락은 다시 풍성해질 수 있다. 더알아보기 ☞

 

젠셀 발모제품의 핵심 키워드는 가느다란 모발 하나라도 하나의 생명체로 소중하게 여기고 발모가 될 충분한 소지를 조성하는 것이다.  

 

또 화학성분은 0.1%도 없는 순수 천연재료를 10년간 발효시킨 제품이라는 것이다. 그리고 발모가 되지 않는 3가지 원초적 원인 외에는 효과없을 시 전액 환불하겠다는 증서로 보증하겠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김무영박사의 젠셀 제품은 이외에도 발모에 획기적인 에피소드들이 많이 담겨져 있다.  경주라는 일부지역과 오프라인으로만 판매하다 이제 본격적인 전국판매에 나선 젠셀의 마케팅은 탈모,발모의 고민을 안고 지내는 수백만 소비자들에게 어떻게 다가갈  것인지 기대되고 있다.  

 

#젠셀 #김무영박사 #젠셀헤어토닉 #젠셀비오틴샴푸 #장발장헤어오일  #탈모 #탈모예방 #탈모방지 #모발관리 #탈모진단 #발모 #오마이헤어 #탈모진단법 #탈모관리법 #모발관리식사법 #젠셀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