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2 (월)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26.1℃
  • 흐림서울 26.6℃
  • 흐림대전 24.7℃
  • 흐림대구 23.7℃
  • 흐림울산 24.2℃
  • 흐림광주 23.9℃
  • 흐림부산 26.2℃
  • 흐림고창 23.6℃
  • 흐림제주 24.8℃
  • 흐림강화 24.4℃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3.6℃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3.5℃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국내공헌

이영애 "나누면 더 아름다운 세상 될 것" '앰뷸런스 소원재단'에 1억 기부

배우 이영애 씨가 소아암이나 희소 질환으로 바깥출입이 어려운 어린이의 나들이를 돕고자 1억 원을 내놨다.

 

1일 앰뷸런스 소원재단에 따르면 이씨는 전날 경기 양평의 이 재단 사무실을 찾아 대표 송길원 목사에게 1억 원을 전달했다.

 

 

앰뷸런스 소원재단은 호스피스 환우나 말기 암 환자들의 '소원 들어주기' 운동을 전문으로 하는 단체다. 외출이 어려운 호스피스 환우 등을 앰뷸런스에 태워 바닷가나 공연장, 박물관 등 평소 가고 싶어했던 곳까지 동행하며 시간을 함께 보내는 활동을 펴 왔다.

 

최근 소원재단은 봉사대상을 소아암이나 희소 질환 어린이로 확대하기로 하고, 이들이 편하게 타고 이동할 수 있는 소아용 특수 앰뷸런스 차량을 물색해왔다.


때마침 재단 활동을 전해 들은 이씨가 어린 환우들의 나들이를 돕고 싶다는 의사를 전달해 와 기부가 이뤄졌다.

 

이씨는 송 목사 등을 만난 자리에서 "앞선 세대가 땀 흘려 우리가 잘살 수 있는 세상을 만들어 주었는데 당연히 자신이 속한 세상과 공동체에 보답해야 하지 않나요"라며 기부에 관한 평소 생각을 밝혔다.

 

이어 "재산을 짊어지고 갈 것도 아니고, 조금이라도 더 많이 나눌 수 있으면 세상이 지금보다 더 아름답겠지요"라고 바람을 전했다.

 

소원재단은 이씨 기부금으로 어린 환우들을 위한 전용 앰뷸런스 마련에 나선다. 미리 확보한 15인승 규모 승합차 내부에 어린 환우에게 적합한 의자 등 필요한 설비를 설치할 예정이다.

 

또 2∼3명의 어린 환우가 엄마, 아빠와 함께 탄 채 장난감이나 책을 이용할 수 있도록 꾸미고, 영상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스크린도 설치하기로 했다.

 

차량 외부는 탐라공화국 강우현 대표의 재능기부를 받아 캥거루 그림으로 새단장을 했다.

송 목사는 1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두 달 정도 뒤부터 소아 전용 앰뷸런스를 활용해 어린이 환우들의 나들이 활동에 나설 수 있을 것"이라며 "어린 환우만을 위한 소아 전용 앰뷸런스는 세계 첫 사례"라고 했다.

 

작년 11월 발족한 소원재단은 구세군의 자원봉사자와 전·현직 소방대원, 의료진의 도움을 받아 나들이 봉사활동을 편다. 이사장은 김신 전 대법관이 맡고 있다.

 

제공 :  

 

#이영애 #소아암재단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