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14.4℃
  • 구름많음강릉 17.5℃
  • 구름많음서울 18.5℃
  • 흐림대전 16.4℃
  • 흐림대구 17.9℃
  • 흐림울산 17.3℃
  • 흐림광주 18.9℃
  • 흐림부산 19.5℃
  • 흐림고창 16.2℃
  • 흐림제주 21.6℃
  • 구름많음강화 15.8℃
  • 흐림보은 13.5℃
  • 흐림금산 14.5℃
  • 흐림강진군 17.3℃
  • 흐림경주시 16.3℃
  • 흐림거제 18.2℃
기상청 제공

즐겁게멋있게

'깐부' 오영수 '꺾기춤'에 꺄악! "에미상 뒤풀이 찢었다"

에미상 6관왕에 오르며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킨 넷플릭스 한국 시리즈 '오징어 게임'.

시상식 후 뒤풀이 무대에서도 '오징어 게임' 팀을 향한 환호가 이어졌는데요, 주인공은 단연 배우 오영수(78)였습니다.

 

미국 작가 미나 해리스는 13일(현지시간) 트위터에 '오영수가 (무대를) 찢었다'(O Yeong-su cutting it UP)는 제목으로 약 40초 분량의 영상을 올렸습니다.

 

 

영상 속에는 사람들에 둘러싸인 오씨가 몸 전체를 흔들며 춤을 추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고령에도 관절을 꺾어가며 완성한 그의 '로봇 춤'에 주위에서는 함성과 박수가 터져 나왔습니다.

해당 영상은 에미상 시상식이 끝난 후 열린 애프터 파티에서 촬영된 것으로 전해집니다.

 

오씨는 전날 미국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극장에서 열린 제74회 에미상 시상식에서 '오징어 게임'으로 남우조연상 후보에 올랐지만 아쉽게도 수상하지 못했는데요,

 

평소 오씨의 점잖은 모습에 익숙했던 네티즌은 해당 영상에 큰 관심을 보이며 "합성인 줄 알았다", "무대를 찢으셨다" 등의 반응을 내놓고 있습니다.

 

넷플릭스도 영상을 공식 트위터에 공유하며 "에미상 파티 무대를 찢어버린 '오징어 게임'의 스타 오영수의 영상은 입이 귀에 걸리도록 웃게 만든다"고 전했습니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