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30 (수)

  • 맑음동두천 -5.9℃
  • 맑음강릉 1.0℃
  • 맑음서울 -5.8℃
  • 구름조금대전 -2.6℃
  • 흐림대구 -1.4℃
  • 구름많음울산 0.7℃
  • 흐림광주 1.0℃
  • 구름많음부산 3.1℃
  • 흐림고창 -1.6℃
  • 흐림제주 6.1℃
  • 맑음강화 -5.4℃
  • 맑음보은 -3.2℃
  • 흐림금산 -2.9℃
  • 흐림강진군 0.7℃
  • 흐림경주시 -0.5℃
  • 구름많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식약처 "탈모예방·치료샴푸, 법위반 홈페이지 적발"

'탈모 관리' 등 표현도 기능성화장품일 경우에만 쓸 수 있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달 샴푸(화장품)가 탈모를 예방하거나 치료하는 것처럼 온라인상에서 광고·판매한 홈페이지 341건을 점검한 결과 위반사항이 확인된 172건을 접속차단 요청하고, 행정처분을 의뢰했다고 7일 밝혔다.

 

점검은 샴푸가 화장품임에도 탈모를 예방하거나 치료할 수 있는 의약품인 것처럼 광고·판매하는 사례를 발견, 잘못된 정보에 따라 탈모 예방·치료를 샴푸에 의존하다가 소비자의 피해가 발생하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실시했다.

 

주요 위반내용은 ▲의약품으로 오인·혼동시키는 광고 160건(93.0%) ▲기능성화장품이 아닌 화장품을 기능성화장품으로 오인·혼동시키는 광고 5건(2.9%) ▲기타 소비자 기만 광고 7건(4.1%)이다.

 

탈모 치료제(의약품)는 두피에 흡수돼 작용하므로, 샴푸와 같이 모발을 씻어내는 용법으로 허가받은 제품은 없다. 샴푸(화장품)는 화장품의 효능·효과를 벗어나 의약품으로 오인·혼동할 수 있는 탈모치료, 탈모방지, 발모·육모·양모, 모발 성장, 모발 두께 증가 등의 표현을 사용할 수 없다.

 

다만, 탈모 기능성화장품으로 심사받거나 보고했으면 효능·효과(탈모 증상의 완화에 도움을 주는)와 관련된 탈모샴푸, 탈모관리, 탈모케어 등 표현은 사용할 수 있다.

 

또한 민간광고검증단은 기능성화장품 샴푸는 탈모 증상 완화에 도움을 줄 뿐 탈모 치료 의약품과는 근본적으로 다르므로 탈모를 예방하거나 치료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탈모는 초기 단계일수록 치료 효과가 좋으므로 탈락하는 모발 수가 증가하고, 머리카락이 가늘어진다고 느낀다면 전문의의 정확한 진단 후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특히 탈모에 보조적인 도움을 주는 기능성 샴푸를 사용할 때 붉은 반점, 부어오름, 또는 가려움 등 증상이 나타나면 사용을 중지하고 전문의와 상담할 것을 권고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소비자가 온라인으로 쉽게 구매할 수 있는 제품의 허위·과대광고 등을 사전에 점검하여 건전한 온라인 유통환경조성과 소비자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