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14.4℃
  • 구름많음강릉 17.5℃
  • 구름많음서울 18.5℃
  • 흐림대전 16.4℃
  • 흐림대구 17.9℃
  • 흐림울산 17.3℃
  • 흐림광주 18.9℃
  • 흐림부산 19.5℃
  • 흐림고창 16.2℃
  • 흐림제주 21.6℃
  • 구름많음강화 15.8℃
  • 흐림보은 13.5℃
  • 흐림금산 14.5℃
  • 흐림강진군 17.3℃
  • 흐림경주시 16.3℃
  • 흐림거제 18.2℃
기상청 제공

The건강샘터

보약보다 ‘균형식사’, 건강의  주춧돌

 

 ‘균형 식사’란  무슨 뜻일까 .  열량을 너무 많이 섭취하지 않으면서 영양분을 골고루 섭취하는 게 균형 잡힌 식사의 기본이다. 

 

하루에 필요한 평균 열량은 성인의 경우 남성 2500㎉, 여성 2000㎉ 수준이지만, 나이와 건강 상태 등을 충분히 감안해야 한다.  중요한 몇가지만 다시 살펴본다. 


1.작은 그릇과 친해지기

 

다이어트와 건강에는 음식이 중요하지만, 그릇과 접시도 이에 못지 않게중요하다. . 음식을 담은 용기가 너무 크면 과식할 위험도 높아질 수 있다. 배가 썩 고프지 않을 땐 작은 접시에 싱싱한 야채와 과일을 담아 맛있게 먹어보자. 식사를 앞두고 배가 꽤 차 있고 음식이 당긴다면 그릇과 접시 크기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


2.채소·과일 우선 택하기

 

아침 식사에도 접시의 절반을 우선 야채와 과일로 채우는 게 좋다. 섬유질을 충분히 섭취할 수 있다. 접시에 버터, 치즈를 많이 넣지 않으면 저칼로리 식단이 된다.

 


3. 통곡물 재료 선택하기 

 

현미, 통밀 등 통곡물로 접시의 마지막 부분을 채운다. ‘100% 통곡물’이나 ‘100% 통밀’ 등 표현이 있는 먹거리가 우선적이다. 통곡물에는 백미나 정제된 밀가루 등보다 더 많은 영양소가 들어 있다. 섬유질이 풍부해 포만감을 느낄 수 있다.

 

 

4.저지방 유제품 추가하기 

 

9세 이상의 어린이와 성인에겐 매일 유제품이 필요하다. 적어도 3인분은 먹어야 한다는 전문가들도 꽤 많다. 1인분은 저지방 우유 또는 요구르트 1컵, 주사위 크기의 치즈 큐브 3~4개, 치즈 한 조각이다.


5.천천히 여유있게 식사하기

 

저녁 식사는 가급적 가족과 함께 즐기는 시간으로 확보한다. 음식을 천천히 먹으면서 이야기를 나눈다. 대화를 하다 보면 더 천천히 먹게 되고, 과식할 위험이 크게 낮아진다. 식사 후 두뇌가 배부르다는 메시지를 받는 데는 20분이 걸린다.

 

 

6.건강한 간식 골라 먹기

 

간식은 한입 먹고 싶을 때 손쉽게 먹을 수 있게 가까이에 둔다. 아주 적은 양의 간식을 봉지에 담아두는 것도 삶의 지혜다. 과일, 삶은 달걀, 통곡물 크래커 등 간식을 봉지에 조금씩 담아 보관했다가 차례로 꺼내먹는 것도 한 방법이다.

 

7.아침 식사 거르지 않기 

 

아침 식사는 하루의 ‘땔감’이다. 아침 식사를 거르면 짜증이 나고, 피곤하고, 집중력이 뚝 떨어진다. 특히 하루 종일 건강에 해로운 간식을 먹을 가능성이 더 커진다. 든든한 아침 식사로는 섬유질, 저지방 단백질이 결합된 음식을 택한다. 통곡물 시리얼, 저지방 우유나 요구르트, 신선한 과일이 좋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