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토)

  • 흐림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8.4℃
  • 흐림서울 26.6℃
  • 대전 28.1℃
  • 구름조금대구 28.5℃
  • 구름조금울산 28.1℃
  • 흐림광주 28.0℃
  • 구름조금부산 27.1℃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조금제주 30.0℃
  • 흐림강화 26.5℃
  • 흐림보은 27.7℃
  • 흐림금산 28.4℃
  • 맑음강진군 28.3℃
  • 구름많음경주시 27.3℃
  • 맑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헤드라인

기업도 할 말, "내년도 최저임금 최소 동결해야"

사회적 합의 어떻게? 인상해야 의견도 만만찮아 

기업들이 현행 최저임금 수준에 부담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이유로 내년도 최저임금은 최소 동결해야 한다는 의견이 많았다.

 

9일 커리어 플랫폼 사람인이 기업 828개사를 대상으로 '최저임금과 인건비 부담'과 관련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현행 시간 당 최저임금 9860원이 너무 높다고 생각한 기업이 절반에 가까운 49.3%였다. 이어 '적정하다'는 30.9%, '더 많이 인상해야 한다'는 19.8%였다.

 

 

최저임금이 높다고 생각하는 기업들은 이유로 '최저임금 인상으로 물가가 덩달아 올라서(48.3%, 복수응답)'를 최우선으로 꼽았다. 이어 '경영 환경이 너무 힘든 상황이라서(42.4%)', '최저임금 부담에 따른 폐업, 채용 축소를 해야 해서(41.4%)', '지난해 이미 최저임금이 너무 많이 올라서(32.6%)', '현재 경제 상황에 맞지 않아서(29.4%)' 등 응답이 있었다.

 

이런 이유로 내년도 최저임금과 관련해서는 '동결해야 한다(41.7%)'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이어 '인상해야 한다(31.6%)', '인하해야 한다(26.7%)' 순이었다.

 

내년도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인건비 상승 대책으로는 '채용 규모 축소(36.8%, 복수응답)'를 우선적으로 꼽아 내년도 고용시장도 녹록하지 않음을 보여줬다. 이어 '연봉 동결(25.8%)'이 뒤를 이었다. '별다른 대책 없다'는 기업도 24.9%나 됐다.

 

기업들은 경영 위협 요소로 '인건비 상승(54.8%, 복수응답)'을 1순위로 꼽았다. 이어 '불황 장기화로 인한 불확실성(53.6%)', '원재료비, 임대료 등 각종 물가 상승(46%)', '소비부진으로 내수 위축(26.1%)', '채용 실패로 인한 구인난(21.9%)', '우수 인재 이탈(15.7%)' 등의 어려움을 호소했다.

 

한편 기업들이 최저임금으로 가장 적정하게 생각하는 금액은 '8500~9000원(34.7%)', '9500~1만원(23.3%)', '1만~1만500원(14.9%)' 등 순이었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