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9 (토)

  • 흐림동두천 -4.5℃
  • 구름많음강릉 -0.3℃
  • 맑음서울 -3.9℃
  • 구름조금대전 -3.2℃
  • 맑음대구 0.0℃
  • 맑음울산 0.3℃
  • 맑음광주 -2.3℃
  • 맑음부산 1.7℃
  • 맑음고창 -3.2℃
  • 구름많음제주 1.8℃
  • 구름조금강화 -4.5℃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3.4℃
  • 맑음강진군 -1.9℃
  • 맑음경주시 0.5℃
  • 구름많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LG전자, 에티오피아서 `희망 직업훈련학교'

.

LG전자가 에티오피아에서 우수 서비스 인재 양성을 위해 힘을 쏟고 있다. 해외 인재 양성은 물론 자사 서비스 경쟁력 강화에도 도움이 되는 일석이조 사회공헌이다.  LG전자는 최근 에티오피아 수도 아디스아바바에 있는 'LG-KOICA 희망직업훈련학교'의 우수학생 7명을 선발해 해외연수 기회를 제공했다고 7일 밝혔다. 선발한 학생들은 일주일 동안 두바이에 있는 중동아프리카서비스법인에서 서비스 교육(사진)을 받았다. 

 

학생들은 LG전자가 판매하는 주요 제품에 대한 수리 교육을 받았고, 두바이 현지 서비스센터에서 실습을 했다. 연수에 참가한 알렘짜하이 카하사이(Alrmtshay Kahisay)는 "두바이에서 선진화된 서비스 운영방식을 경험하고 매우 놀랐다"며 "학교를 졸업한 후에 기술명장이 되는 것이 꿈인데 이번 연수에서 자신감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LG전자는 에티오피아 우수 인재들의 자립을 돕기 위해 2015년부터 두바이의 중동아프리카서비스법인에서 연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현지에서 근무하는 서비스 명장들은 연수 온 학생들을 대상으로 기술 특강을 해 우수 인재 양성을 돕고 있다. 

 

박상현 LG전자 중동아프리카서비스법인장은 "뛰어난 기술과 노하우를 갖춘 서비스 인재를 양성해 중동아프리카 지역의 서비스 품질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LG전자는 이와 함께 단편 다큐멘터리 애니메이션 '페루자'의 실제 주인공 페루자씨에게 올 초부터 장학금을 제공하기로 했다. 한국의 방송을 보며 자유로운 삶을 동경하고 꿈을 키운 페루자씨가 에티오피아의 풍습인 조혼(早婚)을 거부하고 자신의 삶을 열심히 사는 모습을 다룬 작품이다. LG전자는 페루자씨의 삶을 응원하기 위해 비정부기구(NGO)인 월드투게더와 함께 향후 2년간 장학금을 제공하고, LG전자 에티오피아지점에서 인턴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