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0 (수)

  • 흐림동두천 8.6℃
  • 흐림강릉 6.8℃
  • 서울 8.6℃
  • 흐림대전 10.3℃
  • 흐림대구 9.1℃
  • 울산 8.9℃
  • 흐림광주 9.7℃
  • 흐림부산 12.6℃
  • 흐림고창 8.8℃
  • 흐림제주 10.3℃
  • 흐림강화 8.4℃
  • 흐림보은 9.7℃
  • 흐림금산 8.5℃
  • 흐림강진군 10.1℃
  • 흐림경주시 9.0℃
  • 흐림거제 11.1℃
기상청 제공

실시간 속보

일본의 이색상품 개발 성공사례

'발상의 전환' '소재의 의외성' 히트

별난 소재로 만든 일본 이색상품 성공사례를 소개한다.

소재의 의외성에 성능이 결합될 경우 시장에서의 파급효과가 크다는 사실이 주목된다.
특히 ‘자원의 효율적 활용’이 일본시장에서 매력적인 셀링포인트로 부각되고 있다. 


□ ‘사슴 뿔로 만든 개껌’, 일본 통신판매시장 접수

 

일본 삿뽀로의 중소기업, 이치카와클리닝(いちかわクリーニング)사가 제조, 판매하는 사슴뿔로 만든 애완견용 장난감이 일본 소비자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 제품은 일본을 대표하는 인터넷 쇼핑몰인 ‘라쿠텐’에서 2016년 1월부터 2019년 3월 말까지 애완동물용 장난감 부문 118주 연속 판매실적 1위를 기록했다. 가격은 1,000~3,000엔(약 11,000~33,000원)으로 누계 1만 개 이상이 팔렸다. 

 

.
이치카와클리닝은 삿뽀로 교외 지역에 위치한 어느 동네에나 흔히 있는 영세 세탁소 중 하나였는데, 해당제품이 대박을 터뜨리며 연간 7,000만 엔(약 7억7000만 원) 이상을 벌어들이는 우량기업으로 거듭났다.  홋카이도 지역은 야생 사슴이 많은 지역으로, 사슴의 뿔갈이로 인해 사슴 뿔이 도처에 산재해 있다. 특히 일본 사슴 품종인 '에조사슴(エゾ鹿)'의 뿔은 매우 단단해 길에 떨어져 있는 뿔로 인해 사람이 다치거나 자동차 바퀴에 펑크가 나는 경우가 허다한데 홋카이도에 소재한 각 기초자치단체는 연간 최대 120억 엔을 들여 사슴뿔을 수거해왔다.. 


이치카와클리닝은 또 버려지는 사슴 뿔을 유상으로 수거해 간단한 가공을 한 후 개껌과 비슷한 용도로 판매하고 있다. 이치카와클리닝은 평범한 영세기업이 새로운 먹거리로 성장한 사례이자 폐기물을 상품으로 탈바꿈하는 ‘순환형 사회형성’에 기여한 사례로 볼 수 있다.   


□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배우도 매료시킨 ‘붕대로 만든 속옷’  

 

도쿄 소재 중소기업, 로그인 주식회사(ログイン株式会사)가 제조, 판매하는 붕대 소재로 만들어진 속옷이 인기를 얻고 있다. 소재는 일반적인 속옷용 소재 대비 약 7배의 통기성과 신축성을 지니고 있어 착용감이 매우 편하고 독특하다. 해당제품은 뛰어난 품질로 다양한 소비자층을 확보했으며, 다수의 저명인사도 이 제품을 이용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바 있는 미국의 유명배우 로버트 드 니로, 세계적인 셰프인 마쯔히사 노부유키 등 각계 유명인사가 해당제품을 이용하고 있음을 공언하고 있다.

로그인주식회사는 고령자나 휠체어 이용자를 새로운 수요층으로 확보하여 개호용품의 하나로 자리 잡기 위한 노력도 기울이고 있다. 


일본의 대표적인 백화점에서 대부분 취급되고 있으며 EC 사이트를 통한 판매도 호조다. 
1장당 4,000엔(약 44,000원) 이상의 고가임에도 불구하고 10만장 이상으로 판매하는 히트상품으로 자리잡았다. 

 

□ 친환경의 끝판왕, ‘나무로 만든 케익’

 

LIFULL사가 발매한 ‘Estree Cake’는 일본에 서식하는 대표적인 나무인 삼나무(杉)의 분말에 아몬드 분말을 섞은 반죽으로 만든 파운드케익이다. 2019년 3월, 도쿄에 소재한 주택 및 부동산 포털사이트 운영기업 LIFULL사가 신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나무로 만든 파운드 케익을 시중에 내놓아 주목을 받고있다. 

 

.

밀가루는 일체 사용하지 않았으며 한 개의 케익에 삼나무 분말이 약 20%가 함유되어 있어, 케익을 입에 물면 삼나무의 향이 강하게 느껴진다. 일본의 일류 셰프인 다무라 코지(田村浩二)가 'Earth Cuisine’이라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개발된 제품으로, 일반적으로 생소하고 잘 먹지 않는 소재에 초첨을 맞춰 그 소재가 포함된 식품을 먹음으로써 사회문제 해결에 공헌함을 목표로 한다.

 

일본의 삼림 축적량은 꾸준히 증가하는 반면 임업 종사자는 빠르게 감소하고 있으며 종사자의 고령화도 심각함. 또한 간벌재는 시장가치도 거의 없어 간벌재를 그대로 산이나 숲에 방치하는 간벌목 문제가 일본 사회 이슈로 대두되고 있는시점이다. 

 

새로운 제품이 시중에 나왔을 때 ‘소재의 의외성’이라는 요소는 매우 큰 마케팅 소재가 될 수 있으며, 각종 미디어의 주목을 얻기도 수월하다. 이 상품들 모두 일본 각종 매체에서 여러 차례 다뤄지면서 세간의 주목도가 올라간 케이스다. 

 

이러한 사례들은 소재의 의외성 뿐만이 아니라, 기존 유사제품 대비 뛰어난 성능을 보일 경우 시너지가 크게 나타난다는 점도 시사하고 있으며 또 일본 소비자는 환경보호에 대한 의식이 높아, ‘자원의 유효 활용’이라는 요소도 큰 셀링포인트가 되어 있다. 

[출처: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