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30 (목)

  • 구름많음동두천 24.5℃
  • 구름많음강릉 29.4℃
  • 흐림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9.3℃
  • 구름많음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5.8℃
  • 구름많음고창 26.7℃
  • 구름많음제주 23.6℃
  • 흐림강화 20.7℃
  • 구름많음보은 26.3℃
  • 구름많음금산 26.9℃
  • 구름많음강진군 27.5℃
  • 구름많음경주시 31.2℃
  • 구름많음거제 27.4℃
기상청 제공

실시간 속보

스마트폰 앞에 불량 달걀 꼼짝 마 ?

달걀을 구입할 때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로 신선도를 간단히 알아볼 수 있는 기술이 개발됐다. 

이 기술이 상용화되면 신선식품의 품질관리에 도움을 줄 전망이다. 30일 한국식품연구원은 김지영 선임연구원팀이 스마트 기기를 통해 달걀의 신선도를 확인할 수 있는 '식품 품질유통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달걀의 내부 품질은 일반적으로 깨뜨려서 확인하지만, 마트에서 살 때는 그럴 수 없기 때문에 소비자가 신선도를 추정하기 어려웠다.  

 

.

연구진은 이를 해결하기 위해 달걀을 깨뜨리지 않고도 내부 품질을 추정할 수 있는 예측모델을 개발했다.  유통과정의 온도를 기반으로 신선도를 계산하는 방식이다. 소비자는 달걀 박스에 있는 QR코드를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로 찍어 계산된 신선도와 유통온도 이력을 확인할 수 있다. 연구진에 따르면 이 시스템으로 신선도를 90% 정도로 예측할 수 있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