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0 (금)

  • 구름조금동두천 29.6℃
  • 맑음강릉 32.4℃
  • 맑음서울 30.8℃
  • 구름많음대전 31.3℃
  • 구름조금대구 31.7℃
  • 구름많음울산 30.5℃
  • 맑음광주 30.1℃
  • 구름조금부산 29.6℃
  • 맑음고창 29.6℃
  • 맑음제주 28.9℃
  • 맑음강화 30.3℃
  • 구름조금보은 28.4℃
  • 구름조금금산 30.5℃
  • 구름조금강진군 29.3℃
  • 구름많음경주시 31.5℃
  • 구름조금거제 29.3℃
기상청 제공

The건강샘터

감.행.조, 감사하고 행복해하고 조심하자는 뜻

URL복사

축구영웅 유상철 죽음, 의학박사 홍혜걸 폐암고백
감.행.조-매사 감사하고 행복해하고 조심하자는 뜻

'의학박사' 홍혜걸의 고백 "나도 폐암, 누구도 피할 수 없다"

 

 

의사 출신 의학전문기자이자 방송인으로 활동하고 있는 홍혜걸(54) 박사가 유상철 전 감독을 추모하며 폐암 투병 사실을 공개했다.

 

홍 박사는 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유상철 님이 췌장암으로 숨졌다"며 "고인의 명복을 빈다. 많은 사람을 한껏 행복하게 해준 분이니 좋은 곳으로 가셨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저도 좌측 폐에 1.9cm 간유리음영이 있다. 조직 검사하면 백발백중 폐암이니 수술로 떼어내야 한다고 말한다"며 "그러나 최대한 지켜보면서 미루고 있다. 폐 절제가 사정상 매우 부담스럽기 때문이다. 제가 제주 내려온 이유이기도 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암은 누구도 피해갈 수 없다. 수명이 늘면서 세포도 늙고 손상당하기 때문"이라며 "미처 진단받지 못하고 죽는 경우를 포함하면 2명 중 1명이 일생에 한 번은 암에 걸린다고 봐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안타깝게도 암도 운"이라며 "금연·절주·운동 등 아무리 노력해도 암의 3분의 2는 세포분열 과정에서 랜덤 그러니까 무작위로 생긴다. 암에 걸린 게 건강관리를 소홀해서 부모로부터 나쁜 유전자를 물려받아서가 아니란 뜻"이라고 했다.

 

홍 박사는 "지금 이 순간에도 몸속에서 암이 생긴다. 수십조나 되는 세포들이 한두 달 주기로 생로병사의 과정을 거치기 때문"이라며 "그러나 '암세포=암'은 아니다. 면역이 암세포 증식을 어느 정도 억제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했다.

 

이어 "면역의 핵심은 올바른 섭생이다. 잘 먹고 잘 자고 잘 쉬고 운동 열심히 하고 몸에 나쁜 걸 하지 않는 것"이라며 "마음의 평화가 가장 중요하다. 과로와 스트레스는 면역을 떨어뜨리고 염증을 증가시킨다"고 덧붙였다.

 

 

또 "저도 처음 진단받은 후많은 걸 내려 놓았다. 그래서인지 최근 3년 동안 크기와 성상의 변화가 없다"며 "물론 아무것도 장담할 수 없다. 

 

어느 때인지 모르지만 악화할 조짐이 보이면 결국 수술받아야 할 것이다. 자칫 타이밍을 놓치면 안 좋은 결과를 낳을 수도 있지만, 어느 경우든 제 선택이니 후회는 없다"고 했다.

 

홍 박사는 "결론은 그냥 즐겁게 살자는 것"이라며 "집사람과 저는 선문답처럼 '감·행·조'란 말을 주고받는다. 매사 감사하고 행복해 하고 조심하자는 뜻이다.     

 

 

 

 

 

#선재광박사 #피해독요법 #피해독으로만성질환치료하기 #건강의핵심깨끗한피 #피해독프로젝트 #만성질환관리 #신장투석비용 #만성질환한방치료 #고혈압낮추는방법 #고혈압수치 #고혈압원인 #혈압재는법 #혈압 #당뇨초기증상 #인슐린 #당뇨전조증상 #혈당정상수치 #당뇨식단표 #당뇨에좋은과일 #당뇨완치 #고지혈증약 #고지혈증수치 #고지혈증상

 

#피엔(PN)효소 #피엔슬린산 #피엔테라환 #발효쑥차(청혈차) #콩비지차 #매실청국장(청혈장) #영양통곡물세트 #천년초식초 #압착들기름 #척추경혈기 #도자기목찜질기세트 #도자기배찜질기세트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