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4 (금)

  • 구름조금동두천 21.4℃
  • 구름조금강릉 19.6℃
  • 구름조금서울 24.2℃
  • 구름조금대전 23.5℃
  • 구름많음대구 20.1℃
  • 구름조금울산 20.7℃
  • 구름조금광주 23.1℃
  • 구름많음부산 21.5℃
  • 맑음고창 22.5℃
  • 맑음제주 23.6℃
  • 맑음강화 20.5℃
  • 구름조금보은 19.5℃
  • 구름조금금산 22.3℃
  • 구름조금강진군 20.6℃
  • 구름조금경주시 19.6℃
  • 구름많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The건강샘터

걷자, 건강과 행복의 이 길을.....

URL복사

걷기의 효과는 우선 활력과 행복감을 북돋운다.

걷기를 하면 혈액순환이 향상돼 몸속 세포 내 산소 공급이 증가하고, 근육과 관절의 긴장도 완화돼 활력이 늘어난다. 

 

전문가들은 “이런 효과는 일반적인 우울증 약에 견줄만하다”며 “걷기를 하면 행복호르몬으로 불리는 엔도르핀 형성을 도와 스트레스와 불안 감소에도 좋다”고 말한다.

 

 

야외에서 걸으면 뼈 건강에 필수적인 비타민D 생성이 늘어날 뿐만 아니라 골밀도가 증가해 골다공증을 예방할 수 있다. 또 체중을 줄이고, 탄탄한 몸매를 만들며, 혈관 건강을 증진시켜 치매를 예방하는 효과도 있다.

 

이런 걷기 운동의 효과와 관련해 매일 20분 이상씩 걷는 노인은 사망 위험이 절반으로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미국 보훈병원 연구팀이 70~92세 남성 3000여 명을 대상으로 운동량이 사망률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 결과다.

 

연구팀은 대상자들의 체중과 흡연 경력을 고려했으며 평균 6년가량을 추적해 사망 기록을 분석했다. 그 결과, 하루 20~40분씩 걷기 운동을 하는 노인은 사망 위험이 약 50%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메디닷컴의 이어진 기사는 “노화와 죽음은 피할 수 없지만 신체활동을 일정 수준으로 유지하면 노화의 속도와 사망률을 줄일 수 있다”며 “운동한다고 장수가 보장되지는 않지만 노년의 삶을 늘려주는 것은 확실하며 노인들이 운동할 때는 지나치지 않게 천천히 시작하는 게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여기 또 하나 건강증진의 기쁜소식을 소개합니다.

 

만성질환 극복,  근본적인 처방 제시한 선재광 박사 -->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