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4 (토)

  • 구름많음동두천 26.7℃
  • 맑음강릉 20.8℃
  • 연무서울 25.7℃
  • 구름많음대전 26.1℃
  • 구름조금대구 26.1℃
  • 구름조금울산 23.9℃
  • 구름많음광주 26.7℃
  • 구름많음부산 22.2℃
  • 구름많음고창 25.6℃
  • 구름많음제주 22.6℃
  • 구름많음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6.8℃
  • 구름많음금산 26.6℃
  • 구름많음강진군 26.0℃
  • 구름조금경주시 26.8℃
  • 구름많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신제품.특수제품

중국 스타트업 '타임케틀', 실시간 통역 이어폰 개발

2일(현지 시간) 포브스 등 외신들은 중국 선전에 소재한 스타트업 타임케틀(Timekettle)이 실시간 통역기능을 갖춘 와이어리스 이어폰 ‘WT2'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 통역 이어폰은 다른 언어로 대화하는 사용자가 귀에 장책해 사용한다.

 

.

구글 번역을 비롯해 말하는 언어를 통역해주는 앱들은 많이 존재한다. WT2의 우수한 점은 주변 사람이 대화하는 말과 잡음에 구애받지 않는다는 점과 사용자가 통역버튼을 누르지 않아도 자동적으로 통역해주는 점이다.  

 

WT2를 사용할 때에는 우선 사용자가 전용 앱에 대화할 언어를 등록한다.(앱은 iOS버전과 Android버전이 있다.) 그런 다음 사용자가 이어폰을 장착해 자신의 언어로 대화하면 상대방의 이어폰이 통역해 준다. 

WT2가 양방향 통역을 해줄 수 있는 언어는 36개 언어이며 중국 광둥어와 베이징어는 물론이고 아라비아어, 네덜란드어, 프랑스어, 독일어, 포르투갈어, 러시아어, 타이어, 베트남어 등을 포함하고 있다.  

통역 이어폰을 사용하기 위해서는 인터넷에 접속할 필요가 있다.

처음 보는 사람에게 이어폰을 사용하는 것이 곤란한 경우 이어폰의 마이크에 대화하면 앱이 텍스트로 번역해 스마트폰의 스피커를 통해 음성으로 들려준다. 

이어폰을 수납하는 충전케이스는 마이크로 USB를 사용해 접속하며 1회 충전으로 12시간 사용할 수 있다.  가격은 210달러지만 현재로서는 통역기능 밖에 없기 때문에 조금 고가인 것이 흠이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