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4 (토)

  • 구름많음동두천 17.6℃
  • 구름많음강릉 17.2℃
  • 구름조금서울 18.3℃
  • 구름많음대전 19.3℃
  • 구름조금대구 19.8℃
  • 구름많음울산 16.6℃
  • 구름많음광주 19.8℃
  • 구름많음부산 17.1℃
  • 구름많음고창 14.4℃
  • 구름많음제주 17.9℃
  • 구름조금강화 13.0℃
  • 구름많음보은 15.2℃
  • 구름많음금산 15.5℃
  • 구름많음강진군 15.0℃
  • 구름조금경주시 14.9℃
  • 구름많음거제 15.4℃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태국 마하 와찌랄롱꼰(66) 태국 국왕(라마 10세)은 4일 수도 방콕의 왕궁에서 성대한 대관식을 갖고 정식 즉위했다. 

 

 

이날 대관식은 태국 TV방송과 인터넷 등을 통해 생중계됐다. 와치랄롱꼰 국왕은 전통에 따 태국 전역 76개 성에서 길어 올린 성수를 머리와 몸에 붓는 정화 의식을 치렀다. 

 

이후 국왕은 행사를 주관하는 힌두교 최고지도자로부터 공식 이름과 직함이 적힌 명판과 왕권을 상징하는 휘장을 전달받았다. 이어 황금과 다이아몬드로 장식된 무게 7.3㎏의 왕관을 쓰고 공식 즉위했다. 이 왕관은 200년 전 제작된 것으로 전해졌다. 

 

.

대관식은 이날부터 오는 6일까지 사흘 동안 열린다. 5일엔 국왕 가족들에게 왕식 작위가 수여되며 왕궁 일대 사원 등을 도는 가마 행진이 진행된다. 이 행사를 보기 위해 20만 명 이상의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6일 국왕은 왕궁 발코니에서 국민에게 인사를 하고 대관식에 참석한 각국 외교사절단과 만날 예정이다. 태국 정부는 이번 대관식 예산으로 약 10억바트(약 365억원)를 책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