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7 (화)

  • 맑음동두천 25.1℃
  • 구름많음강릉 24.7℃
  • 구름조금서울 27.6℃
  • 구름많음대전 23.4℃
  • 흐림대구 22.3℃
  • 흐림울산 22.5℃
  • 흐림광주 23.5℃
  • 부산 23.4℃
  • 흐림고창 23.6℃
  • 제주 26.8℃
  • 맑음강화 24.6℃
  • 구름많음보은 22.5℃
  • 구름많음금산 20.8℃
  • 흐림강진군 24.2℃
  • 흐림경주시 22.4℃
  • 흐림거제 24.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美 최대 한류 페스티벌, 'KCON 2019' 대성공

전 세계적인 한류 행사로 자리 잡은 KCON/ 피부로 와 닿는 K-Pop의 엄청난 인기

 

CJ ENM이 주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한류 페스티벌인 KCON은 2012년 이래 8년째 각종 한류 콘텐츠와 한국 문화 및 상품을 세계에 알리는 대표적인 이벤트로서 미국에서는 로스앤젤레스와 뉴욕의 두 도시에서 매년 개최돼 왔다. 특히 올해 KCON LA는 10만3000여 명의 관람객을 유치해 9만40000여 명이었던 작년의 관람객 규모를 넘어섰으며, 이는 2012년 남가주의 도시 얼바인(Irvine)에서 열렸던 첫 KCON 참관객인 1만 명의 10배 규모로 미국 내 KCON 행사 중 최대 규모다.

 

이번 KCON LA 개최 이후 전 세계 KCON 행사의 누적 관람객 수가 100만 명을 돌파한 것으로 알려져, KCON은 명실상부한 전 세계 한류 행사로서의 입지를 더욱 굳건히 한 것으로 보인다.  KCON은 크게 로스앤젤레스 컨벤션 센터 내에서의 컨벤션 행사인 KCON EXPO와 스테이플스 센터 공연장에서의 콘서트로 나누어 개최됐다. 컨벤션 프로그램인 KCON EXPO는 한국 유망 중소기업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는 ‘K-Collection’, 한류 팬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K-뷰티 브랜드가 모인 ‘#KCON Beauty’, 주최사인 CJ의 다양한 브랜드를 선보인 ‘Cultureplex’, KCON의 공식 스폰서 브랜드 부스들이 모여 있는 ‘Sponsor Zone’, K-Pop 관련 상품을 포함해 다양한 한류 머천다이즈를 판매하는 ‘Marketplace’ 등으로 다양하게 구성됐다.

 

 

 KCON 2019 현장 

 

  ◦전년보다 하루 늘려 4일간 개최된 역대 최대 규모의 KCON

 전년 행사인 KCON 2018 LA는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 3일간 개최된 것과 비교해, 올해 KCON 2019 LA는 목요일 하루를 추가해 총 4일간 개최된 역대 최대 규모의 KCON 이벤트로 평가된다. 첫째와 둘째 날에는 Balming Tiger, eSNa, Kevin Woo 등의 K-Pop 뮤지션들이 출연한 ‘KLUB KCON’ 공연과 KCON EXPO 컨벤션에 집중하여 행사가 진행되었으며, KCON을 대표하는 본격적인 K-Pop 콘서트는 주말 동안 진행되었다.

 

메인 콘서트는 주말에 진행되었음에도 불구하고, KCON 현장을 직접 취재한 둘째 날에도 KCON EXPO에 방문한 많은 참관객들을 목격할 수 있었으며 둘째 날 오전부터 공식 안내 책자 또한 모두 소진돼 KCON의 인기를 다시 한번 실감할 수 있었다. 이번 행사의 공식 스폰서 중 하나인 맥도날드의 후원으로, 올해 KCON 현장은 ‘KCON 2019 LA Livestream’이라는 이름으로 생중계된 바 있다.

 

  ◦ 피부로 와 닿는 K-Pop의 엄청난 인기

이제는 전 세계적으로 두터운 팬층을 보유한 아이돌 그룹 BTS를 필두로, K-Pop과 한국 아이돌 가수의 인기는 지속적으로 높아지며 한류의 원동력이 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는 이번 KCON 행사에서 직접적으로 느낄 수 있었던 부분으로, 뮤지션과 팬들이 가까이에서 만날 수 있는 이벤트인 Artist Engagement의 비중이 커졌으며 각종 팬클럽 미팅, Star Live Talk, Star Square 등 뮤지션들과 함께 하는 행사들 또한 늘어나 큰 호응을 얻었다.

 

 .

이 외에도 Dance Workshop, KCON Stage, Cover Star K 등 K-Pop에 대한 열정을 직접 펼치며 참여할 수 있는 행사에도 수많은 참관객들이 몰렸고. Mnet에서 마련한 랜덤 댄스 스테이지인 ‘M2’ 프로그램에는 겹겹이 둘러싼 스테이지 가운데에서 K-Pop 팬들이 열정적인 커버 댄스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KCON에 참가한 K-뷰티 브랜드 Blessed Moon(블레스문)의 Kwon Moon 매니저는 KOTRA 로스앤젤레스 무역관과의 인터뷰에서 “이번 KCON에 처음 참가해 파운데이션·치크·아이섀도·립·아이라이너와 거울이 한 번에 구성된 새롭고 간편한 뷰티 키트 아이템을 미국 잠재 소비자들에게 소개할 수 있었으며, 참관객들 또한 제품에 대해 매우 신기해하며 좋은 반응을 보였다”고 말했다.

 

완전히 새로운 개념의 온라인 K-Pop 댄스 게임을 선보인 DevUnlimit(데브언리밋)의 정규민 대표는 “K-Pop 댄스를 즐기며 친구들과 경연도 할 수 있는 신개념 게임을 소개했는데 수많은 K-Pop 팬들이 방문한 KCON에서의 전시는 매우 성공적이며 참관객 반응 또한 기대 이상이다”고 전했다. 정 대표는 많은 K-Pop 팬들이 분포한 미국 지역을 앞으로도 꾸준히 공략할 계획임을 밝히며, SNS를 통한 입소문 마케팅에 집중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시사점

 
◦ 전 세계적인 한류 행사로 자리 잡은 KCON

이번 KCON 2019 LA는 약 10만3000여 명의 관람객을 모은 역대 최대의 KCON 행사로 평가되며, 역시 남가주 지역에서 개최되었던 2012년의 첫 KCON 행사 약 1만 명 참가 규모의 10배를 넘어서며 8년째 K-Culture를 알리는 대표적인 한류 이벤트로 자리매김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전년보다 하루를 추가해 총 나흘 동안 행사를 개최해 다양한 성격의 개별 프로그램 진행에 더욱 초점을 맞출 수 있었으며, 스테이플스 센터에서의 메인 콘서트는 토·일요일 양일간 진행해 더 많은 K-Pop 팬들을 페스티벌 현장으로 이끌었다.  Los Angeles Times 등 주요 언론에도 보도된 바 있는 KCON은 최대 규모의 한류 이벤트로서 확고한 위치를 선점한 것으로 평가되며, 꾸준히 진화하는 한류와 함께 KCON의 인기 또한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 한류, 다양한 분야로의 발전과 마케팅에 더욱 힘 실어야 할 것

 지금까지 한류 열풍을 이끌었던 K-뷰티는 J-뷰티 및 A-뷰티 등 새로운 뷰티 트렌드와의 경쟁이 심화되고 클린·그린 뷰티에 더욱 무게가 실린 미국 뷰티 시장에서의 불안감을 직시할 필요가 지적됐다. K-Pop 분야 또한, 반복되는 비슷한 스타일의 음악보다는 더욱 다양한 장르 개척에 관심을 기울이고 뮤지션 개개인의 실력 향상과 정체성 확립에 초점을 맞춘다면 한류의 발전에 더욱더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류 콘텐츠의 마케팅에 있어서도 가장 대표적인 소비자인 Z세대의 특성 분석을 통해 접근 및 공략 방식에 변화를 두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KCON에 참여한 많은 부스들은 관람객이 전시 제품과 함께 사진을 찍거나 마련된 포토존에서 자유롭게 사진을 찍는 등 관람객이 직접 참여하는 형태의 경험을 제공하고 이를 SNS에 포스팅하거나 SNS상에서 해당 브랜드를 팔로우하면 샘플이나 선물을 제공했는데, 이는 Z세대 관람객들을 공략할 수 있는 대표적인 마케팅 전략으로 꼽을 수 있겠다.

 

앞으로 지속적인 한류의 성장과 발전을 위해서는 시시각각 변화하는 현지 시장에서의 트렌드와 소비자 성향을 잘 파악해 그에 맞는 콘텐츠와 마케팅 전략을 준비하는 것이 필수일 것으로 보인다. 

[출처 :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