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6.6℃
  • 구름많음강릉 29.1℃
  • 흐림서울 27.7℃
  • 흐림대전 26.2℃
  • 흐림대구 24.2℃
  • 울산 24.0℃
  • 구름많음광주 25.4℃
  • 박무부산 25.6℃
  • 흐림고창 26.2℃
  • 흐림제주 26.5℃
  • 구름조금강화 27.5℃
  • 구름많음보은 25.5℃
  • 구름많음금산 25.5℃
  • 흐림강진군 27.2℃
  • 흐림경주시 23.9℃
  • 흐림거제 25.9℃
기상청 제공

WellbeingWellending

지역 장묘시설, 주민복지 증진에 크게 기여

인천시립승화원 주민지원기금, 3년새 2배 늘었다

인천시립화장장의 세외수익을 지역주민에게 돌려주는 주민지원기금이 3년새 2배 가까이 뛰었다.

22일 인천시에 따르면 올해 화장시설 예상 수입은 60억 원으로, 주변지역 주민지원기금 예상액은 약 6억 원에 달한다.

 

 

처음 지원사업을 시작한 2017년 당시 기금액이 3~4억 원과 비교해 액수가 훌쩍 많아지면서 자리를 잡아가는 모양새다. 주민지원기금은 인천시립화장장의 세외수익에서 10%를 책정해 인근 주민의 복지사업에 활용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이렇게 모인 기금은 주민 음악회, 안전지킴이 사업, 독거노인 반찬나눔 등 인근 지역의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는 지원사업에 사용된다.

 

앞서 기금제도가 도입되기 전 어느 지역을 기금 지원 대상으로 선정할지를 두고 고민이 있었지만 현재는 부평구 부평2동·부평3동, 십정2동, 남동구 간석3동 등으로 범위가 구체화된 상태다.

 
한편, 22일 진행된 주민지원협의체에서는 내년도 지원사업 내용에 대한 1차 협의가 이뤄졌다.

이후 오는 10월 기금운용심의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반영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화장시설을 찾는 사람이 꾸준히 늘어나면서 자연스럽게 수익금과 그에 따른 기금액이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며 “인천가족공원에서 매년 5월 진행하는 소풍나들이 축제를 비롯해 지역 주민층에 맞춰 다양한 지원사업에 기금을 사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