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목)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
  • 맑음서울 0.4℃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5.4℃
  • 맑음광주 6.4℃
  • 맑음부산 7.5℃
  • 구름많음고창 4.8℃
  • 구름많음제주 11.2℃
  • 맑음강화 1.4℃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2.5℃
  • 맑음강진군 7.6℃
  • 맑음경주시 4.7℃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K뷰티 세계를 물들이다", 오송 화장품·뷰티 엑스포 개막

238개 화장품 기업과 46개국 430여 명 바이어 참가

 

2019 오송 화장품·뷰티산업 엑스포가 22일 KTX 오송역에서 'K뷰티 세계를 물들이다'라는 주제로 막이 올랐다. 충북도와 청주시가 주최하고 오송바이오진흥재단이 주관하는 이번 엑스포는 26일까지 열린다. 238개 화장품 기업과 46개국 430여 명의 바이어가 참가했다.

 

개막식은 '세기의 커플 런웨이쇼'를 시작으로 축하 인사, 뷰티꽃 개화 버튼 퍼포먼스 등으로 진행됐다. 23일부터 오송역 1층에 마련된 오픈 스튜디오에서는 유명 뷰티크리에이터들의 초청 강연과 참가기업 제품 설명회가 열린다.

 

행사장 곳곳에선 메이크업, 네일아트, 향수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뷰티 포존, 뷰티 아이템 뽑기, 행운의 룰렛 등 풍성한 즐길거리도 마련됐다. 초청 바이어와 기업관 참가 업체는 사전매칭 시스템을 통해 일대일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한다. 5일간 2300여 회의 수출 상담이 이뤄질 전망이다.

 

롯데홈쇼핑, 홈플러스 등 국내 대형유통 상품기획자(MD) 30명도 초청해 구매 상담회를 한다.

올해는 코트라에서 화장품 원료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 상담회를 별도로 연다. 상담회는 23일 열리며 원료 바이어 11개 업체와 원료 국내기업 20여 곳이 참가한다.

 

이시종 지사는 "충북이 2013년부터 시작한 오송 화장품·뷰티 엑스포가 대한민국 화장품 산업이 성장하는 데 중심에 있었다"며 "이번 엑스포에서 미래와 K-뷰티의 새로운 아이템을 경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