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목)

  • 맑음동두천 3.4℃
  • 맑음강릉 6.8℃
  • 맑음서울 3.7℃
  • 맑음대전 6.2℃
  • 맑음대구 6.4℃
  • 맑음울산 7.4℃
  • 맑음광주 8.5℃
  • 맑음부산 9.7℃
  • 맑음고창 7.0℃
  • 구름조금제주 12.3℃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5.0℃
  • 맑음금산 5.1℃
  • 맑음강진군 9.6℃
  • 맑음경주시 7.0℃
  • 맑음거제 9.6℃
기상청 제공

WellbeingWellending

공영장례서비스, '공공서비스혁신' 대상 선정

대전시 서구의 '인간의 존엄성 보장을 위한 민·관·학 네트워킹 공영장례서비스 시행' 사례

 

행정안전부는 지난 30일 '2019년 공공서비스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개최해 대전시 서구의 '인간의 존엄성 보장을 위한 민·관·학 네트워킹 공영장례서비스 시행' 사례를 대상으로 선정했다고 31일 밝혔다. '공공서비스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중앙부처와 지자체가 추진한 공공서비스 혁신 우수사례를 발굴·포상해 공유·확산하기 위함으로, 2008년부터 올해로 12회를 맞이했다.

 

올해는 정부혁신 역점과제인 △공공서비스 사각지대 해소 △선제적 서비스 제공 △첨단기술을 활용한 공공서비스 혁신 분야의 사례 등 125건이 출품됐다.

이번 대회에서는 우수사례 심사에 국민 참여를 확대해 참여플랫폼인 '광화문1번가'를 통해 10일 동안 온라인심사를 진행했다.

 

온라인 심사 60%와 전문가심사 40%를 합산해 경진대회 본선 진출 사례 15건을 선정했다.

최종순위는 예선점수와 국민 현장평가단, 전문가 심사단의 점수를 합산해 결정됐다.

대상을 수상한 대전시 서구의 공영장례서비스 사례는 무연고 사망자에게 민·관·학이 공영장례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무연고자들이 자신의 사후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하고 삶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호평을 받았다.

 

 

금상을 수상한 서울시 은평구의 'AI 보건소 기반 공공의료복지 혁신' 사례는 인공지능과 클라우드 기술을 활용해 보건소 X-ray 판독범위를 기존 결핵위주에서 4대 폐질환까지 확대했다.

정확하고 신속한 조기진단을 통해 주민의 건강을 증진하는 공공의료 서비스를 개선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은상은 법무부의 '전자 감독위치 추적시스템과 광역 CCTV 통합시스템 연계사업', 서울시 성동구의 '주민주도 복지사각지대 없는 성동 만들기 원플러스 원 사업', 인천시의 '중증 외상환자 생명 살리는 닥터카' 등이 수상했다.

 

이재영 정부혁신조직실장은 "올해는 민관 협력을 통해 공공서비스 사각지대를 줄이고, 디지털 기술로 행정효율과 공공서비스의 품질을 개선하는 우수사례가 많이 발굴됐다"며 "삶의 변화를 체감할 수 있는 우수사례를 지속 발굴하고 개선 효과를 시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공영장례서비스 #공공서비스혁신 #웰다잉 #장례문화 #해외장례문화연수 #묘지산업 #웰다잉생전계약 #김동원장례문화연구소 #하늘문화신문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