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 (토)

  • 흐림동두천 -5.9℃
  • 맑음강릉 -0.4℃
  • 흐림서울 -5.5℃
  • 맑음대전 -6.4℃
  • 맑음대구 -3.9℃
  • 맑음울산 -3.0℃
  • 맑음광주 -3.8℃
  • 맑음부산 -0.9℃
  • 맑음고창 -3.1℃
  • 맑음제주 4.9℃
  • 흐림강화 -5.2℃
  • 맑음보은 -9.3℃
  • 맑음금산 -9.4℃
  • 맑음강진군 -2.9℃
  • 맑음경주시 -2.5℃
  • 맑음거제 0.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반려동물산업 소식] 중국인들, 연간 29조원 큰폭 소비

최근 제1재경상업데이터센터가 발표한 ‘2019 반려동물 소비생태 빅데이터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에서 반려동물 소비가 1722억 위안(29조4685억 원)에 달했다고 신경보가 보도했다.

 

작년 기준 중국에서 반려동물을 기르는 가정이 9978만여 가구로 5년 전보다 43.9% 증가햇다. 관련 시장은 1722억 위안으로 3배 급증했다. 89%의 중국 반려인이 온라인에서 반려동물 제품을 구입한 적이 있고 최근 1년간 온라인 시장은 30%의 속도로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려인 가운데 여성이 대부분이며 연령대별로는 90허우(1990년대 이후 출생자)가 주를 이루었다. 온라인 반려동물 시장에서 여성 소비자가 차지하는 비중은 60%, 최근 1년간 거래에서 90허우의 소비가 40%를 넘었다. 이 중에서도 특히 95허우의 소비는 3년 연속 2배 성장했다.

 

자신의 반려동물을 위해 가장 흔쾌히 지갑을 여는 것은 상하이의 반려인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 상하이의 1인당 반려동물 평균 소비가 가장 많았고 베이징, 항저우, 난징, 선전 등이 ‘톱5’에 들었다.

보고서는 반려동물 소비가 영양, 촬영, 인공지능(AI) 제품, 의료 등 4대 분야에서 확대, 올해의 소비 트렌드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반려동물 사료에 비해 영양식 소비가 빠른 속도로 증가하며 최근 2년간 온라인에서 절반 이상 늘어났다. 최근 1년간 온라인 반려동물 소비 중 성장률이 가장 높은 품목이다.

 

특히 특제 사료가 무서운 기세로 증가하고 있다. 중성화 수술 반려동물을 위한 전문 사료, 어린 고양이나 임신묘 사료 등 특제 영양식에 대한 관심과 소비가 증가하고 있다.

AI 제품과 반려동물을 예쁘게 꾸밀 수 있는 제품도 급부상 중이다. 급식기, 환경검측설비 등 AI형 제품을 구입하는 반려인이 늘어나고 반려동물을 예쁘게 치장할 수 있는 옷, 목걸이 등에 대한 관심도 갈수록 커지고 있다. 

 

반려동물을 키우면서 미용이나 목욕 같은 기초적인 서비스뿐만 아니라 훈련, 보험, 장례, 운동과 오락, 촬영 등 보다 질 높은 서비스를 원하는 소비자가 많다.

이밖에 반려동물 의료는 온오프라인 모두 큰 관심을 모으는 분야다. 오프라인 동물병원뿐 아니라 온라인에서도 갈수록 많은 전문 동물진료 서비스가 등장하고 있으며 소비자들은 반려동물의 소화계 질병, 피부병, 일상 관리 등과 관련된 질문을 가장 많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반려동물산업 #비즈니스컨설팅 #창업 #창업컨설팅 #이노벤컨텐츠 #이노벤콘텐츠 #사회공헌저널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