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5 (일)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조금강릉 29.1℃
  • 연무서울 24.9℃
  • 구름많음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5.1℃
  • 흐림울산 25.0℃
  • 흐림광주 23.8℃
  • 흐림부산 24.9℃
  • 구름많음고창 23.3℃
  • 흐림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22.6℃
  • 흐림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4.1℃
  • 흐림강진군 22.4℃
  • 구름많음경주시 26.3℃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WellbeingWellending

국립보건연구원, 자체 개발 유전체칩 민간 기술이전 확대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 국립보건연구원(원장 직무대행 박현영)은 자체 개발한 유전체칩인 한국인 맞춤형 유전체 분석칩(이하「한국인칩」)을 국내 6개 민간 기업에 기술이전 했다고 밝혔다.

 

국립보건연구원은 2018년 2개 기업에 대해 기술이전을 완료하였고, 2019년 현재 6개 기업으로 기술이전을 확대하여 국내 연구자에게 한국인칩 사용 관련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18년 2개 민간 기업에서 ’19년 6개 기업으로 기술이전 확대 대상 기업은 ㈜디엔에이링크,  ㈜테라젠이텍스 바이오연구소, ㈜마크로젠, ㈜클리노믹스, 중앙보훈병원, ㈜SCL헬스케어 등이다. 

 

 

특히, 한국인칩 기술이전 기업과 통상실시권 계약 체결을 통해 경상실시료를 매년 매출액의 3% 조건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2019년 기준 2개 기업에서 발생하는 연간 실시료(약 7천만원)는 전액 국고에 납입될 예정이다.

 

국립보건연구원 박현영 원장(직무대행)은 ”최근 기술이전 관련 규정·지침을 예규로 새롭게 정비하여 한국인칩 뿐만 아니라 출원 중인 특허 등 우수기술의 사업화를 적극 지원하고 있으며, 앞으로 우수기술 설명회 등을 개최하여 적극적으로 기술수요 기업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