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7 (화)

  • 맑음동두천 10.0℃
  • 구름많음강릉 11.7℃
  • 맑음서울 10.7℃
  • 맑음대전 12.0℃
  • 맑음대구 17.8℃
  • 맑음울산 16.5℃
  • 맑음광주 12.6℃
  • 맑음부산 15.2℃
  • 구름많음고창 9.6℃
  • 맑음제주 13.4℃
  • 맑음강화 9.9℃
  • 맑음보은 13.0℃
  • 맑음금산 12.3℃
  • 맑음강진군 12.5℃
  • 맑음경주시 14.5℃
  • 맑음거제 13.6℃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서울시, 소상공인 지원정책 ‘서울형 마이크로크레딧’ 시행

신나는조합·사회연대은행·열매나눔재단은 서울시 및 서울신용보증재단과 함께 서울시 대표 서민금융 지원정책인 ‘서울형 마이크로크레딧’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서울형 마이크로크레딧’ 사업은 소상공인이나 영세 자영업자, 예비창업자 중 제도권 금융 이용이 어려운 사람들에게 창업과 경영안정에 필요한 자금을 ‘무담보 저금리’로 대출 해주고 경영에 필요한 경영컨설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에 따라 1인당 창업자금 지원액은 최대 3000만원 이내, 경영안전자금 지원액은 최대 2000만원 이내로 자기자본과 신용등급에 따라 차등 지원되며, 대출 이자는 연 1.8% 고정금리, 상환조건은 1년 거치, 4년 원리금 균등분할이다.

 

그동안 지원대상은 만 20세 이상의 서울시 소재 소상공인으로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저소득층(연소득 3500만원 이하), 실직자, 북한이탈주민, 다문화가정, 서울꿈나래통장 저축완료자 등이었으나, 2020년에 독립유공자 유족이 추가되어 독립유공자의 배우자 및 자녀, 손자녀 중 서울시 소재 소상공인도 이에 해당한다.

 

이와 관련된 구체적인 내용은 신나는조합·사회연대은행·열매나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자금이 소진될 때까지 수시접수가 가능하다.

 

창업자금을 지원받기 위해서는 서류심사, 현장실사를 통과해야 하며, 자립의지 및 경영능력 등이 우선 고려된다. 지원대상으로 선정되면 자금지원은 물론 신나는조합·사회연대은행·열매나눔재단 세 개 기관의 사후관리를 통해 경영컨설팅 등을 제공받을 수 있다.

 

신나는조합·사회연대은행·열매나눔재단은 창업을 통해 금융소외계층의 경제적·심리적 자립을 지원하는 대표적인 사회적금융 기관으로써, 2012년부터 서울형 마이크로크레딧 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기관이다.

.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