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6 (월)

  • 구름조금동두천 6.5℃
  • 맑음강릉 12.9℃
  • 맑음서울 10.3℃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10.9℃
  • 맑음울산 12.7℃
  • 맑음광주 10.3℃
  • 맑음부산 14.0℃
  • 맑음고창 7.1℃
  • 맑음제주 13.3℃
  • 맑음강화 7.7℃
  • 맑음보은 3.5℃
  • 구름조금금산 6.0℃
  • 맑음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10.1℃
  • 맑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이노벤컨텐츠

기사화 확률 높이는 보도자료 배포 6가지 노하우

URL복사

보도자료를 배포했지만 생각만큼 기사화되지 않았던 적 한 번쯤 있으실 겁니다.

내용, 주제 모두 좋았는데 왜 내가 쓴 보도자료가 기사화되지 않았을까?

보도자료는 내용과 형식도 중요하지만 배포 방법과 시기를 잘 맞춰야 기사화 확률을 높일 수 있습니다.

 

1. 배포 시간

일간지의 경우, 첫 편집 회의(오전 10시)에 보도자료가 반영될 수 있도록 당일 오전 8시 전에 보도자료를 배포하는 것이 좋습니다. 중요한 발표라면 2~3일 전에 기자에게 보도자료에 대해 구두로 설명을 하거나 배포 일을 논의하는 것도 좋습니다.

 

행사와 같이 기자의 참석이 필요한 보도자료일 경우 행사일 약 일주일 전에 기자에게 보내야 합니다.

 

2. 전화 또는 문자

 

기자들은 매일 마감 시간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조간지 기자의 경우 매일 4시 30분경 마감을 합니다. 통화를 원한다면 가급적 이 시간대를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일부 홍보담당자들은 보낸 메일의 내용을 전화로 다시 한번 설명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는 기자들이 별로 좋아하지 않은 전화입니다. 전화한다면 자료를 잘 받았는지 확인 정도만 하고 끊는 것이 좋습니다. 이메일로 보낸 자료를 확인해달라는 요청은 문자를 보내는 것으로도 충분합니다.

 

3. 메일 용량

 

기자들은 하루 평균 50개 이상의 보도자료를 메일로 받습니다. 따라서 큰 용량의 메일을 보내는 것은 실례입니다. 보도자료는 텍스트 위주로 보내는 것이 좋습니다. 사진 파일의 경우 압축해서 보내주는 것이 좋습니다. 파워포인트나 엑셀 파일의 경우 용량이 크기 때문에 자료를 원하는 기자에게만 보내주는 것이 적절합니다.

 

4. 바이러스 체크

파일 첨부 전에 바이러스 검사는 필수입니다. 기자에게 메일로 파일을 보내기 전에 혹시 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았나 확인해야 합니다. 바이러스 파일을 보낸 홍보 담당자를 좋아할 기자는 없습니다.

 

5. 정확한 기자에게 배포

보도자료에 관심을 가질 정확한 대상을 찾아 보도자료를 배포하는 것이 기사화 확률을 높이는 방법입니다.

인터넷 검색을 통해 기자가 어떤 분야의 기사를 써왔고, 다루는 분야가 본인이 보내고자 하는 자료와 일맥상통하는지 확인하는 것부터 시작해야 합니다.

그리고 최근 관련 분야에 대한 기사를 작성한 기자에게 제안 메일을 보내면 기사화 확률이 더 높아집니다.

 

6. 미디어 리스트 관리

대부분의 기자는 출입처가 바뀌거나 담당 분야가 바뀌어도 따로 홍보 담당자에게 알려주지 않습니다. 담당 분야가 바뀐 기자에게 계속 이전 분야의 보도자료를 보낸다면 기사화될 리가 없습니다.

 

평소 우리 브랜드 담당 기자의 분야가 바뀌진 않았는지, 새로 담당하게 된 기자는 없는지 확인하고 미디어 리스트를 꾸준히 업데이트하는 것이 좋습니다.

 

미디어 리스트 관리가 어렵다면 뉴스와이어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를 이용하면 정확한 기자에게 보도자료를 보낼 수 있습니다.  [출처 : 뉴스와이어]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