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8 (목)

  • 맑음동두천 -0.7℃
  • 구름조금강릉 1.7℃
  • 맑음서울 -0.7℃
  • 맑음대전 0.1℃
  • 맑음대구 -0.1℃
  • 맑음울산 -0.1℃
  • 광주 -0.9℃
  • 맑음부산 2.9℃
  • 흐림고창 -1.1℃
  • 흐림제주 3.5℃
  • 맑음강화 -1.0℃
  • 맑음보은 -1.8℃
  • 맑음금산 -1.1℃
  • 흐림강진군 -0.3℃
  • 맑음경주시 -0.1℃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사업은 이렇게 하는것, 손정의 쿠팡에 3조투자 수익21조 거둬

URL복사

쿠팡의 뉴욕증권거래소(NYSE) 상장 소식에 손정의 소프트뱅크그룹(SBG) 회장이 방긋 웃게 됐다. SBG의 비전펀드는 ‘만년 적자’ 지적에도 2015년과 2018년 두 차례에 걸쳐 쿠팡에 27억 달러(약 3조 3000억원)를 투자해 쿠팡 지분 37%를 보유하고 있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상장 후 쿠팡의 보유 가치는 약 500억 달러(약 55조원)로 이 경우 SBG의 비전펀드가 보유한 쿠팡 지분 가치는 190억 달러(약 21조원)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27억 달러를 투자해 6년 만에 7배에 가까운 수익을 내게 된 셈이다.

 

손 회장의 투자 시점은 쿠팡의 기업가치가 각각 50억, 90억 달러였을 때다. 특히 2018년 쿠팡은 2조원 가까운 누적 영업적자를 기록했다.

 

그럼에도 손 회장은 쿠팡 투자액을 첫 투자액(10억 달러) 대비 두 배로 늘렸고 “김범석 대표(현 의장)가 보여 준 비전과 리더십은 쿠팡을 한국 이커머스 시장의 리더이자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인터넷 기업 중 하나로 성장시켰다”며 무한한 신뢰를 과시했다.

 

손 회장은 기회를 포착하면 주저하지 않고 ‘위험’을 떠안는 투자 패턴을 보여 왔다. 그는 2000년 알리바바 창업자 마윈을 만나 6분여 만에 2000만 달러(약 200억원)를 투자한 것으로 유명하다.

이후 그는 2014년 알리바바의 뉴욕 상장으로 2000배 넘는 수익을 거뒀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