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맑음동두천 11.0℃
  • 흐림강릉 12.9℃
  • 맑음서울 12.3℃
  • 맑음대전 12.4℃
  • 구름조금대구 13.3℃
  • 구름조금울산 13.2℃
  • 구름많음광주 12.1℃
  • 구름많음부산 15.0℃
  • 흐림고창 10.7℃
  • 흐림제주 14.4℃
  • 맑음강화 8.0℃
  • 맑음보은 9.3℃
  • 맑음금산 9.8℃
  • 흐림강진군 12.6℃
  • 구름많음경주시 13.4℃
  • 구름많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헤드라인

'할매, 사랑해요 마니!' -MZ올림

할머니의 매력을 담은 '할매니얼 마케팅' 

URL복사

최근 유통 업계에서 ‘할매니얼’이라는 신조어가 등장할 정도로 뉴트로 열풍이 뜨겁습니다. ‘할매니얼’은 할머니의 사투리인 ‘할매’와 밀레니얼 세대인 ‘밀레니얼’의 합성어입니다.

 

삶의 연륜이 배어 있는 모습, 권위적이지 않은 태도, 유머 감각까지 합쳐진 할머니들이 젊은층의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할매니얼 트렌드가 유통 업계를 휩쓸고 있습니다.

 

 

할매 입맛 디저트

 

MZ세대 사이에서 쑥, 흑임자, 인절미, 팥, 두부, 떡 등 토속적인 식재료를 활용한 디저트가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기존에 유행했던 단맛, 짠맛 음식과 달리 건강하고 삼삼한 ‘할매 입맛’이 트렌드로 자리 잡은 것입니다.


비비빅 흑임자, 쑥, 인절미, 단호박 등 다양한 맛을 출시했습니다.

투썸플레이스는 ‘인절미 클라우드 생크림’과 ‘흑임자 튀일 생크림’을 투썸의 시그니처 디저트인 ‘떠먹는 케이크’로 출시했습니다. GS25는 고객 트렌드를 분석해 팥빙수라떼, 인절미라떼, 흑임자라떼를 파우치 상품으로 출시했습니다.

 

 

할머니 모델

 

식품업계에 할머니 모델이 대세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카스는 새롭게 바뀐 유리병 패키지를 선보이며 오스카상 수상으로 전 세계를 들썩이게 한 배우 윤여정을 모델로 내세웠습니다.

 

농심 켈로그는 첵스 팥 맛을 출시하고, 오징어게임에서 성기훈의 어머니로 출연한 김영옥 배우를 광고 모델로 섭외했습니다.

 

첵스 팥 맛 ‘디스 이즈 K-팥(This is K-팥)’ 광고영상은 시골 논밭과 경운기를 배경으로 ‘첵팥 할매’ 김영옥과 외국인 DJ들이 출연해 가장 한국적인 시리얼 첵스 팥 맛의 매력을 유쾌하게 소개합니다.

 

CJ 제일제당은 햇반 광고 모델로 나문희 배우를 섭외해 재미를 주었습니다.

젊은 모델이 주로 했던 맥주나 시리얼 광고를 시니어 모델이 맡으면 더 신선하게 느껴지는 효과가 있습니다.

 

특히 식품업계의 경우 할머니가 손수 만들어준 맛이라는 느낌을 주기도 합니다.

MZ세대 사이에서 할매니얼 열기가 이어지고 있어 당분간 할머니 모델은 꾸준히 나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래니룩

 

그래니룩은 할머니를 뜻하는 그래니(Granny)와 패션 스타일을 의미하는 룩(Look)을 붙인 합성어로, ‘할머니 같은 패션’을 의미합니다. 화려한 꽃무늬 가디건, 니트 조끼 등 마치 할머니 옷장에서 꺼낸 것 같은 옷들을 트렌디하게 재탄생시키는 패션이 트렌드입니다.


인스타그램에 ‘그래니룩’ 태그를 검색하면 2.5만개 게시물이 나옵니다.

 

아이유, 현미, 선미, 배우 정려원 등 연예인들도 다양한 그래니룩을 선보여 화제가 되었습니다.

패션 플랫폼 무신사 관계자는 “올해 1∼3월 롱스커트, 카디건 제품군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70%, 164% 증가했다”라며 “A라인, 주름치마 등 옛 스타일 제품이 특히 많이 판매됐다”라고 설명했습니다.

 

할매니얼 패션의 유행을 두고 전문가들은 패션계 전반의 복고 흐름에 신종 코로나 19로 지친 마음을 위로받고 싶은 심리가 더해졌다고 분석합니다. 복고풍의 할머니 룩은 따뜻함, 포근함, 향수 등을 불러일으키기 때문입니다.

 

 

할머니 유튜버

 

시니어 유튜버들의 활약도 활발합니다.


박막례 여사, 밀라논나가 젊은 층에 인기 있는 시니어 유튜브 채널입니다.

박막례 씨(85)는 구독자 133만 명을 보유한 인기 유튜버입니다. 박막례 씨의 입담과 손녀딸의 콜라보가 꾸준한 인기의 원동력입니다.

 

밀리논나는 구독자 80만 명을 보유한 패션 유튜버입니다. 주인공인 장명숙 씨(68)는 한국인 최초 밀라노 유학생으로 패션 노하우, 나이 들어가면서 깨달은 것을 토대로 젊은이들에게 조언해주고 고민도 들어주는 콘셉트로 채널을 운영합니다.

 

나이가 들어도 멋진 패션 감각과 자기 관리 비법을 알고 싶어 하는 젊은 여성층에 인기가 많습니다. 이 밖에도 할담비 지병수, 차산선생볍률상식, 영원씨TV 등이 인기 있는 시니어 유튜버입니다.

 

농촌 여행지

 

여행 분야에도 옛것에 재미를 느끼는 레트로 열풍이 불고 있습니다.

시골집에서 휴가를 보낸다는 뜻인 ‘농캉스’, ‘촌캉스’라는 신조어도 생겼습니다.

친구들과 몸뻬를 입고 사진을 찍기도 하며, 아궁이에 불을 때서 요리를 하기도 합니다.


이런 시골 여행이 인기를 끈 것은 코로나 19 이후 자연, 청정, 언택트 등 새로운 관광 트렌드에 맞는 나만의 여행지, 숨겨진 국내 관광지를 농어촌에서 찾고 있기 때문입니다.

 

시골집 체험이 인기를 끌자 이를 전문으로 판매하는 여행사도 생겼습니다. 에어비앤비에서도 다양한 시골집 숙소가 인기입니다.

 

또한 시골 폐가를 게스트하우스로 변신시키는 도시 재생 사업 프로젝트를 실천하는 플랫폼 ‘노리터’도 생겨났습니다. 

 

앞으로도 할매니얼의 인기는 당분간 지속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런 뉴트로 열풍은 세대 간 소통의 매개체라는 긍정적인 효과도 나타납니다.

 

MZ 세대는 왜 할매니얼 트렌드에 열광하는 걸까요?

 

곽금주 서울대 심리학과 교수는 40·50세대의 ‘꼰대 문화’에 대한 반작용으로 윗세대에 호감을 느낀다고 분석했습니다. 곽금주 교수는 MZ세대에게는 부모님이나 직장 상사로 직접 부딪히는 4050세대가 ‘꼰대’로 느껴질 수 있지만 노년층은 직접 부딪히는 연령대가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젊은 세대에게 노년층은 지혜와 가르침을 줄 수 있는 존재로 본다는 것입니다. 또한 연륜에서 나오는 시니어의 자신감과 여유가 매력적으로 느껴진다고 봤습니다.

 

불안하고 불확실한 삶을 사는 청년들에게 노년층의 지혜와 경험, 도전 정신이 큰 위로가 되어 할매니얼 트렌드에 열광한다고 정리할 수 있습니다.

 

 제공

 

#할매니얼 #MZ세대 #할머니유튜브 #그래니룩 

 

 

 

포토뉴스

더보기